메카뉴스

아시아 7개국 격돌, OGN '클래시 로얄' 리그 6월 17일 시작

2017-06-15 18:57:08 게임메카 김미희 기자


▲ '클래시 아시아 크라운컵' 대표 이미지 (사진제공: OGN)

OGN은 오는 6월 17일부터 '클래시 로얄' 글로벌 대회, '클래시 아시아 크라운컵'의 그룹스테이지'를 시작한다.

이번 대회에는 각 국가 예선을 통과한 한국, 일본, 중국, 필리핀, 대만, 홍콩,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 7개국에서 선발된 선수 16명이 출전한다. 한국 대표로는 박종훈, 박환희, 이준재, 박찬겸 4명이 나선다.

그룹스테이지 경기는 6월 17일, 18일, 24일, 25일까지 4일 간 진행되며 4개 조 조별 풀리그, 3전 2선승제, 2라운드 방식으로 치러진다. 각 조 1, 2위를 차지한 선수 8명은 오는 7월 중국 상해에서 열리는 '클래시 아시아 크라운컵 본선'에 출전한다.

경기는 6월 17일 저녁 6시부터 유튜브(바로가기)를 통해 공개되며 한국어, 중국어, 영어, 일본어 4개 국어로 볼 수 있다. 한국어 중계는 오성균, 박상현, 신정민 해설이 맡는다,

대회 녹화는 서울 OGN e스타디움 O스퀘어에서 6월 17일과 24일 오후 12시와 6월 18일과  25일 오전 10시에 진행되며 선착순 120명까지 무료 관람할 수 있다.

'클래시 아시아 크라운컵'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OGN 홈페이지(바로가기)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.